설악다문화종합복지관 공정률 80%…다음 달 준공

가 -가 +

GCTN.가평문화관광신문
기사입력 2021-06-14 [11:39]

▲ 가평군 설악다문화종합복지관 건립사업이 1년여의 공사기간 끝에 다음 달 준공 예정이다. 현재 공정률은 80%다.


“언어와 문화 차이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다문화 가족들이 안정적으로 생활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책을 만들어 나가겠습니다” 

 

가평군 설악다문화종합복지관 건립사업이 1년여의 공사기간 끝에 다음 달 준공 예정이다. 현재 공정률은 80%다.

 

군은 다문화 가족의 맞춤형 생활서비스 제공으로 건강하고 행복한 가족문화 조성을 위해 지난해 7월 설악면 신천리 516-7번지 일원 연면적 999.62㎡에 착공한 설악다문화종합복지관 건립사업이 준공을 눈앞에 두고 있다고 14일 밝혔다.

 

오는 7월 준공예정인 가운데 사업비는 35억여 원이 투입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오는 9월에는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 설악분소도 운영돼 맞춤형 가족서비스를 제공하게 된다.

 

설악다문화종합복지관은 지하 1층, 지상 4층 규모로 건물내에는 음악연습실, 사무실, 청소년운영위원실, 다목적실, 상담실, 휴게실(컴퓨터실), 한국어교육실, 다문화소통실, 조리교육실 등이 설치돼 다문화의 다양성을 존중할 수 있는 글로벌 마인드 향상에 나서게 된다. 

 

한편 관내에는 이주여성 등 430여 명의 다문화 가족이 등록돼 있으며 6개 읍·면 중, 42%가 설악면에 거주하고 있다.

 

GCTN.가평문화관광신문 

GCTN.가평문화관광신문 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가평문화관광신문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