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군, ‘컨츄리 스토어’ 18~30일 전시 기대

가 -가 +

GCTN.가평문화관광신문
기사입력 2021-06-15 [11:20]

▲ 경기 가평군(군수 김성기)이 지역의 공통된 기억을 문화적으로 재발견하기 위해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고 있어 관심이 모아진다.

 

경기 가평군(군수 김성기)이 지역의 공통된 기억을 문화적으로 재발견하기 위해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고 있어 관심이 모아진다. 

 

군은 18일부터 30일까지 가평문화창작공간 얼쑤공장에서 ‘느리고 다정한 셀럽들의 컨츄리함을 팝니다. 컨츄리 스토어’라는 전시를 진행한다. 

 

이는 가평에서 살고 계신 어르신들을 이 시대의 셀럽(유명인, 대중으로부터 주목을 받고 영향을 끼치는 사람)으로 가정하고, 셀럽들의 일상, 기억, 이야기를 판매하는 가상스토어 형식의 전시다. 전시는 마을지도, 셀럽들의 애장품, 셀럽소개 등을 전시품 뿐 아니라 오디오와 영상도 함께 감상할 수 있다. 

 

설악면 엄소리 마을의 주민들에게서 수집된 유쾌하고 다정한 ‘컨츄리’스러운 이야기를 사진, 물건, 영상, 전통주 등 다양한 형태로 만날 수 있는 이번 전시는 코로나 19 확산예방을 위해 시간당 입장객이 30명으로 제한되니 카카오채널(가평군, 일상의 틈을 꽃피우다.) 에서 채팅으로 방문신청 또는 평일 031.581.7002로 전화신청 후 내방하면 대기 없이 관람가능하다.

 

한편 군은 지역이야기 발굴 사업으로 2020년에는 마을 어르신 이야기 워크숍을 진행하고 마을을 전시장으로 한 ‘맛걸리 전시’, 2021년에는 마을 어르신들의 이야기를 잡지로 발간하는 등 지역의 산 증인인 어르신들의 이야기를 다양한 문화 예술적 방식으로 풀어내고 있다. 

 

GCTN.가평문화관광신문 

GCTN.가평문화관광신문 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가평문화관광신문 . All rights reserved.